미드 추천

미국 드라마, 미드를 추천해 주세요~:)

  sort by
  • #미드 추천

    GQo0RvaMhyjG6RLE.png

    덱스터

    젊은 법의학자이자 마이애미에서 제일가는 혈흔분석가이지만, 그 정체는 연쇄살인마를 사냥하는, 혹은 자신의 표현대로라면 괴물 잡아먹는 괴물인 소시오패스 덱스터 모건에 관한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드라마는 시즌 8로 완결. 시즌 6 종료 시점에서 주인공인 덱스터 모건 역을 맡은 마이클 C.홀의 출연료 문제가 있었으나, 2011년 11월 두 시즌 더 연장되었다. 그리고 2013년 6월 30일날 방영 시작 예정인 시즌 8이 시리즈 마지막 시즌이 될 것이라고 방송사인 쇼타임 측에서 공식 선언하였고 실제로 시즌 8로 완결되었다. 롱런한 드라마의 반열에 오른 나름 성공작. 매 에피소드마다 평균 170만 명이 시청하여 미국 케이블 채널로는 아주 인기있는 작품이다.  소설은 전체 7부작 중 4부까지 나왔다. 소설의 경우 드라마 대본으로 치면 500여쪽에 달하는 내용을 10~20페이지로 마무리 지으려는 경향이 심해서 드라마가 더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물론 소설의 경우도 인기가 없는 게 아니다, 케이블 TV에서는 애초에 인기 없는 작품을 원작으로 만드는 위험천만한 짓은 하지 않는다. 소설과 드라마 양쪽 다 다루는 소재의 특성상 18세 이용가다. 드라마에선 18세 이용가 답게 시체 등이 여과없이 자주 나오고, 주요 인물간의 섹스신이나 상반신 노출 정도는 흔하게 나온다.  한국에선 시즌 3까지 DVD로 정식발매되었지만 이후 시즌의 정식발매 소식은 감감 무소식이다. 드라마의 OST가 전부 훌륭하다. 국내에서는 더 지니어스의 BGM으로 사용되면서 다시금 알려졌다.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HGrV6kEloerYb7hy.png

    베이츠 모텔

    베이츠 모텔(Bates Motel)은 앨프리드 히치콕의 싸이코 (1960년 영화), 원작 로버트 블록 소설의 캐릭터들을 기반으로 한 스릴러 드라마이다. 칼톤 쿠즈, 케리 에린, 안소니 시프리아노가 각본에 참여했으며 이 드라마는 싸이코 영화의 동일인물 노먼 베이츠와 노마 베이츠의 현대판 속편이다.

    노먼 베이츠(프레디 하이모어 역)의 아버지의 죽음을 시작으로 그의 어머니 노마 베이츠가 새 출발을 위해 모텔을 매입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미국 A&E 케이블 채널에서 2013년 3월 방영을 시작으로 총 시즌 5까지 방영되었다.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5abeUMp2xIQdN4ej.png

    워킹데드

    로버트 커크만의 좀비 아포칼립스물 만화 워킹 데드를 원작으로 한 실사 TV 시리즈. 조지아 주의 보안관 릭은 범인 검거 중에 총상을 입고 혼수상태에 빠진다. 드라마에서는 총상을 입기 전에 몸에 한 발을 맞고 쓰러졌으나 방탄복이 막아냈고, 쓰러진 릭을 향해 다가온 셰인을 바라보고 이야기하는 순간 머릿수에 들어있지 않아 파악하지 못했던 범인 한명이 뒤에서 쏜 총에 왼쪽 옆구리를 맞았다. 원작에서는 릭을 엄호하던 셰인이 손에 총을 맞아 엄호에 실패하고 릭의 오른쪽 갈비뼈 부분이 날아가는 것으로 나온다. 릭이 혼수 상태에서 깨어나보니 세상은 좀비 사태로 헬게이트가 열려 있다는 스토리. 드라마에서 릭 일행은 이 좀비들을 '워커'라 부른다. 그리고 생존 그룹마다 이들을 부르는 명칭이 다른데, 바이터, 스킨 이터, 로터 등 다양하다.  처절한 서바이벌의 묘사보다는 생존자들의 멘탈 붕괴, 그리고 그 사이에서 벌어지는 인간사에 주 초점을 맞춘 좀비물. 미국에서는 시즌 1의 1, 2회 방송 시 각각 360, 330만 명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미 2시즌 마지막회와 3시즌 첫화에서 유료 케이블을 제외한 미국 베이직 케이블 드라마 중 역대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으며, 4시즌 들어서는 그 대단하다는 케이블 채널 HBO의 시청률 기록마저(소프라노스의 1340만)# 넘어서면서, 시즌이 거듭될수록 시즌 평균 시청률이 거듭 증가하는 괴물 같은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니 현재 진행형 충공깽 인셈. 5시즌 프리미어(1회)는 동시간대 미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일요일 미식축구보다 성인시청률이 높았다(!) # 한줄로 요약하면, Mad Men과 브레이킹 배드로 이미 엄청난 비평적 성공을 거두었으나 아직 시청률 면에서는 아직도 다른 방송사들에 비해 약간은 뒤쳐지던 케이블 방송사에서 작심하고 만든 드라마가 모든 케이블 시청률 기록을 갈아치우고 공중파 1위 프로그램에 필적하는 셈이다. 2015년 기준으로 미국 지상파 드라마를 모두 포함해도 오직 빅뱅이론만이 워킹 데드보다 시청자 수가 확실히 많다고 말할 수 있으며, NCIS와 비슷한 수준이고 블랙리스트나, 엠파이어, 스캔들 같은 쟁쟁한 지상파 드라마를 모두 제쳤다. 케이블 TV인 HBO에서 대단한 성공을 거두었다고 알려진 왕좌의 게임조차 워킹 데드와 비교하면 시청자수가 절반 정도에 불과한 수준. 물론 역대 미국 케이블 TV 드라마 중에서는 최고 기록이다.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FZP6mM30EPiZ2tGW.png

    오렌지 이즈 더 뉴 블랙

    Orange Is the New Black. 약칭 OITNB 내지 오뉴블. 2013년 7월 11일부터 넷플릭스에서 방영중인 19금 범죄 코미디 드라마. 시즌 2는 2014년 6월 6일 새벽 3시 일괄 공개되었고, 시즌 3가 2015년 6월13일 공개되었다. 시즌 4는 2016년 6월 17일 공개되었다. 시즌 5는 2017년 6월 9일 공개 됐다. 실존 인물인 파이퍼 커먼이 자신의 여성 교도소에서의 경험을 쓴 회고록, Orange Is the New Black: My Year in a Women's Prison을 원작으로 만들어 졌다.제목인 "오렌지는 새로운 검정이다" 라는 표현은 패션계에서 자주 사용하는 "XX가 새로운 검정이다" (XX is the new black)라는 표현을 빌린 것이다. 가장 무난하고 어디에나 어울리기 때문에 인기 있는 색은 (패션에서는) 검정인데, 이제부터는 XX색이 검정색을 대신한다, 즉 이제부터는 XX색이 가장 인기 있는 색이 된다는 의미. 물론 이 드라마에서 오렌지색의 뜻은 바로... 19금인 만큼 성적인 수위와 폭력 수위가 무척 높다. 성적인 부분은 여자 교도소이다보니 여성+여성의 여여 섹스와 여성+남자 간수의 남녀섹스가 나온다. 폭력에 대해서는 일단 강간이 나오며, 감옥 내 왕따 묘사, 노인과 어린아이를 가리지 않는 폭행, 살결이 잘리거나 지져지는 묘사 등등... 감옥에 대한 지식이 별로 없는 사람들은 충격이 심하게 올 수 있을 정도. 작중 인물들이 다 범죄자인 특성상 도덕적 잣대도 낮기 때문에 수위는 더더욱 올라간다. 여성판 OZ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기묘한 이야기 (스트레인저 띵스)

    Stranger Things. 한국 배급 명칭은 '기묘한 이야기'. 넷플릭스 에서 제작 및 방영 중인 8부작 호러, SF 드라마로 2016년 7월 15일에 시즌 1을 공개했다. 2017년 10월 27일 시즌 2가 공개될 예정이다.

    위노나 라이더의 어느 정도 명예 회복 ET, the thing과 같은 80년대 SF 영화들의 향수를 느낄 수 있는 SF 호러 드라마이다. 80년대에 유년시절을 보낸 미국인들에게 향수를 일으킬 만한 요소들을 많이 담고 있다. 예를 들면 던전 앤 드래곤, 무전기, 더 클래시, 존 F. 케네디, 펜탁스 필카, 음모론, MK 울트라, 초능력 소녀, 이블 데드, 스타워즈, 그린 랜턴, 엑스맨 등이 나온다. 의상이나 차량들도 향수를 불러오는 듯. 스토리 자체도 당시 영화에 대한 오마주가 많이 보인다. 내용은 스티븐 킹의 소설이나 80년대 미스터리물 성향으로, 80년대 미국 문화에 대한 향수가 가득하다. 미스터리를 중심으로 당시에 유행했던 여러 호러 영화의 포스터같은 이스터에그 같은 것들이 가끔 등장한다.   이야기가 배우들의 좋은 연기와 함께 흥미롭게 제시되어 기대하지 않고 봤다가 한 자리에서 다 봤다는 사람들이 많다. 평가가 좋았던 덕분에 당연히 연장될 것이라고 기대했고 다음 시즌 오더도 확정되었다. 스트레인저 씽즈 2는 2017년 10월 31일, 할로윈에 공개된다. 9개 에피소드의 제목으로 추정되는 티저 영상도 공개되었다. 개성적인 캐릭터, 스릴있는 전개, 깔끔한 마무리와 복선 회수 등으로 상당히 좋은 반응을 얻고있다. 중년의 주부역으로 나온 위노나 라이더를 비롯한 배우들의 연기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아역배우들의 연기는 코믹하면서도 흥미진진한 것이 구니스를 떠오르게 한다는 평.

      1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베터 콜 사울

    2015년 2월 8일부터 AMC에서 방영되고 있는 미국 드라마. 글로벌 VOD서비스 제공업체 넷플릭스 에서도 서비스 되고 있다. 엄청난 인기를 끌었던 미국 드라마 〈브레이킹 배드〉의 프리퀄 스핀오프 작이다. 〈Better call Saul〉 이라는 제목은 브레이킹 배드 팬 이라면 익숙할 사울 굿맨(본명 Jimmy McGill) 의 광고 슬로건에서 따왔다. 작품 속 광고 캐치프레이즈이기도 한 베터 콜 사울(사울에게 전화해!)의 유래는 S'all good, man(It's all good man)이며 또한 Saul이 유태계 성씨라는 점을 고려했을때, 실제로 미국내 유태인 법조인이 많다는 점을 생각한다면, 주인공이 해당인종의 스테레오타입을 교묘하게 이용하는면 또한 관찰할 수 있다. 기본 스토리는 브레이킹 배드의 범죄변호사 사울 굿맨이 과거 타락하기전, 지미 맥길이라는 본명으로서, 처음으로 변호사가 된 시점에서 출발한다. 일류 변호사인 형과의 갈등, 과거 시세로에서 사기꾼으로 살던 시절의 기억과 그리고 삼류 변호사가 겪는 어려움들이 지미를 선택의 기로에 계속 내몰게되며 그 갈림길에서 준법과 불법, 도덕과 이기심등을 놓고 끊임없이 갈등한다. 그리고 점점 타락해간다. 브레이킹 배드에 비해 규모면에서 작은 드라마이긴 하지만 거창한 사건보단 양심과 거짓말이라는 주제를 활용해 어찌보면 브레이킹배드의 핵심 정신인 '모든 행동에는 결과가 따른다' 는 사실을 더 집중적으로 조명했다. 브레이킹배드를보면 캐릭터들의 잘못된 행동들이 캐릭터 스스로에 의해 혹은 극의 분위기에의해 끊임없이 합리화되거나 대결의 구도속에서 가치가 중립적으로 변해가는 아이러니가 있으나, 베터 콜 사울은 오히려 그런부분을 없애고 프리퀄이라는 이점을 살려 '결국 나쁜짓에는 책임이 따를 것이다' 라는것을 강하게 못박고있다.지미맥길을 연기한 배우 밥 오덴커크(Bob Odenkirk)는 인터뷰를 통해 점점 타락해가는 지미를 보면서 슬픔을 느낀다고 밝힌 바 있다.  인터뷰 링크 브레이킹 배드와의 연계점을 상당히 많이, 디테일하게 심어놓아서 이를 찾아보는 재미가 깨알같다. 기미갤에 정리된 자료들을 참고 시즌1시즌2시즌3 2017년 6월 27일 화요일(미국시간)에 드디어 AMC에서 시즌4 리뉴얼을 확정지었다 기사. AMC 회장 찰리 콜리어는 성명을 통해 "Supporting artists we respect and admire; delivering truly outstanding character development and nuanced dramatic twists and turns; continuing a legacy of bold creative choices; loving writing that is the best in the business: Truly, ‘S’all good, man" 라고 작품을 칭송하며 빈스길리건과 피터굴드, 밥오덴커크에게 시즌4가 확정된데에 축전을 보냈다. 시즌4는 2018에 방영된다.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Hk99qekT6bJaYcAJ.png

    나르코스

    인터넷 스트리밍 사이트 넷플릭스에서 자체 제작한 오리지널 드라마이다. 콜롬비아의 마약 카르텔과 이들을 잡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DEA 요원 하비에르 페냐의 이야기이다. 시즌 1~2에서는 메데인 카르텔의 수장이었던 파블로 에스코바르 체포작전에 대해 다루었으며, 시즌 3는 메데인 카르텔의 뒤를 이은 칼리 카르텔 체포 작전에 대해서 다루었다. 시즌 4가 나온다면 멕시코에 대해서 다룰듯 하다. 제목인 Narcos는 마약 밀매자를 뜻하는 스페인어 Narcotraficante의 줄임말 Narco의 복수형이다. 미국 드라마이지만 배경이 콜롬비아에다가 파블로 에스코바르와 메데인 카르텔의 이야기가 중심이 돼서 대부분의 배우가 스페인어로 말하고 영어 자막이 아래에 나오는 식으로 방영이 되었다. 한국어 자막은 당연히 그 둘을 구분하지 않고 그냥 모두 번역하였다. 드라마에 나온 굵직한 이야기는 실화이며 주인공 하비에르 페냐와 스티브 머피를 비롯한 실존인물이 다수 등장한다. 실화 바탕의 창작물이 그렇듯이 일부 세세한 행동이나 사건, 인물 등은 허구이며, 시간대 또한 실제 인물의 행적 보다는 드라마적 효과를 강조하기 위해 뒤죽박죽으로 설정되어 있다. 예를 들어 극중 1981년에 메데인 카르텔이 만들어 질 때 스티브 머피가 현장에 있었던 것으로 나오지만, 실제 인물인 스티브 머피는 1981년에 대학을 졸업했으며, 1987년 마이애미 DEA에 배치되었고, 4년 근속 후에 1991년에야 콜롬비아로 이동했다. 오류는 극 내부에서도 나타나는데, 1화 당시에도 자막을 자세히 보면 머피의 입국장면 후 1년 후라는 자막과 1989년의 1화 초반의 사건 장면이 계속되는데, 극중 묘사대로라면 머피는 콜롬비아에 1981년/1988년 두번 "처음" 입국한게 된다. 실제 하비에르 페냐와 스티브 머피 드라마 속 하비에르 페냐(페드로 파스칼)와 스티브 머피(보이드 홀브룩) IMDb에서 2016년 9월 기준 평점 8.9점을 받고 브레이킹 배드를 잇는 최고의 범죄 드라마라는 평을 들었다. 2016년 9월 2일 시즌 2가 방영되었고, 미국시각 2017년 9월 1일에 시즌 3이 방영되었다.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5S5L6AxLzXUmUWHQ.png

    다운튼 애비

    2010년 9월 26일 영국 ITV에서 첫 방송을 시작하여 2015년 크리스마스로 종영한 시대극. 1910년대, 20세기 초 영국에 있었던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된 시대극. 다운틴의 아빠 로버트 알트만 감독의 영화 고스포드 파크로 아카데미 각본상을 받은 각본가 쥴리안 펠로우즈가 제작, 각본을 맡은 작품으로 본래 저 영화의 스핀오프로 제작될 계획이었으나, 엎어지고 따로 새롭게 만들어지게 되었다.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U0HNTwkSfNKAc0vH.png

    프로즌 플래닛

    북극과 남극에 대해 다룬 다큐입니다.

    총 7부작으로 1편은 전체를 부분 부분 다루고, 2~6편은 계절에 따라 북극과 남극을 자세히 보여줍니다. 7편에서는 다시 전체 정리를 하고요.

    범고래 무리가 비단 고래를 사냥하는 장면이나, 범고래 무리가 물범을 사냥하는 장면, 15마리 늑대들의 사냥, 또 피범벅이 되어 끝내 니가 죽느냐 내가 죽느냐로 끝까지 싸우는 늑대의 1:1 사냥은 정말 숨 죽이고 봤습니다.

    요새는 기술이 정말 좋은가봐요. 화면이 어찌나 선명하고 생생한지 후… 뭐 볼거 없을까 하는 분들에게 적극 추천해보아요.

      0   alphao   1 year ago     comment
  • #미드 추천

    tBZ74BBynLLfckuu.png

    브로드 처치

     2013년 ITV에서 방영되어 전세계적인 인기를 끌었던 영드 '브로드처치'. 닥터후의 10대 닥터인 데이비드 테넌트(꺅! 나의 테닥!!) 주연으로 호주, 프랑스, 미국 등지에서 높은 시청률로 여러 어워즈를 휩쓸었던 드라마이다. 인기가 얼마나 높았던지 미국과 프랑스 각각 리메이크 계약을 맺었고 실제로 올해 10월부터 미국판 브로드처치인 '그레이스 포인트'가 방영된다고 한다. 

      0   alphao   1 year ago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