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ndex : 미드 추천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1. 개요

    미국 케이블 채널 FX에서 2011년부터 방영한 미국 드라마. 제목 그대로 미국인이라면 들어봤음직한 도시전설을 다룬 호러물이다. 미국판 전설의 고향 줄여서 아호스라고 한다. 각 시즌의 에피소드는 하나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지만, 시즌 별로는 배경과 인물을 달리 하기 때문에 내용상 연관성은 없다. 캐스팅이 약간 겹치는 경우도 있으나 동일 인물은 아니며, 다른 시즌과 관계되는 어떠한 복선도 없다. 흉가나 정신병원 등 배경부터가 음산하며, 화면 전체가 어둡고 칙칙하다. 무엇보다 오프닝 음악이 소음에 가까워 굉장히 귀에 거슬린다.드라마보다 오프닝이 더 무섭다는 의견도 많다. 또 전체적으로 폐쇄된 공간에서 이야기가 전개되고, 고어/스플래터 장면이 많이 나오므로, 아예 손도 못 대거나 1화에 바로 포기하는 미드팬도 다수. 그러나 몰입도가 높은 연출과 잘 짜여진 서스펜스로 호러팬들에게는 상당히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시즌 1과 2 모두 여러 시대를 오가면서 이야기가 전개가 되는데, 보통 과거의 인과응보가 현재로 전해지는 형태로 진행된다. 시즌마다 완전히 다른 스토리가 전개되며, 시즌이 바뀌면 캐릭터나 스토리는 전혀 이어지지 않는다. 다만 출연하는 배우들은 많이 겹치는데(예를 들어 제시카 랭, 에반 피터스, 사라 폴슨, 릴리 라베, 데니스 오헤어, 프란시스 콘로이 등), 이를 레퍼토리 캐스트라고 부른다.

    2. 시즌별 소개

    2.1. 시즌1 : American Horror Story: Murder House

    아내의 사산, 남편의 불륜 등 영 좋지 않은 기억을 잊고 새출발을 하기 위해 보스턴에서 로스앤젤레스의 고풍스러운 저택으로 이사 온 하먼 가족. 집값이 싸다 싶었더니 아니나다를까 저주받은 집이었고, 주박에 걸려 고통 받는 가족의 모습과 흉가에 얽힌 저주 받은 과거가 교차되어 전개된다. 무례하고 기분나쁜 이웃집 부인 콘스탄스 랭던 역으로 아카데미 2회 수상 경력의 명배우 제시카 랭이 열연을 펼쳤으며, 동년 에미상, 골든글로브, 배우 조합상의 3관왕을 석권했다. 한편 바이올렛 하몬을 연기한 타이사 파미가는 베테랑 여배우 베라 파미가의 21살 어린 동생. 잘 보면 언니랑 많이 닮았다. 미국에서 바이올렛의 남자친구인 테이트 랭던을 연기하는 에반 피터스는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에서 퀵실버 역을 맡는다. 극중에서 타이사 파미가-에반 피터스 커플의 케미가 워낙 좋아서, 한국에서는 시청자들 사이에서 이 커플링이 유난히 흥했다. 낙태 수술, 인체 실험, 교내 총기난사 사건 등 어두운 소재로 초중반 음침한 분위기를 잘 이끌었으나, 막상 최종화에서는 팀 버튼의 영화 "비틀쥬스"를 연상하게 하는 코믹한 상황이 펼쳐지는 바람에 실망스러웠다는 평도 있다. 그래도 전반적으로는 잘 만들어진 호러 드라마라는 것이 중론이다. 왜인지 이 드라마를 본 사람들은 엔딩에 대해 해피엔딩이라고 말하는 암묵적 경향이 있다. 드라마 방영 당시엔 '아메리칸 호구 스토리', "아메리칸하녀스토리"란 별명이 있었다. 특히 두 얼굴의 메이드 '모이라' 라는 캐릭터는, 제시카 랭이 분한 콘스탄스 부인 캐릭터와 함께 이 드라마에서 가장 인상적인 캐릭터로 꼽힌다. 총 36명이 사망했다.

    2.2. 시즌2 : American Horror Story: Asylum

    파일:attachment/아메리칸 호러 스토리/image_1.jpg 60년대를 배경으로 가톨릭 재단에서 운영하는 어느 정신 병원에 사람 가죽을 벗기는 살인 용의자가 들어오면서 벌어지는 추악한 일들을 다루고 있다. 시대 배경이 배경인 만큼, 인종차별이나 동성애, 정신병동의 인권 문제가 얽혀 있다. 연쇄살인마, 악마 빙의, 외계인에 의한 납치, 나치 전범의 인체실험 등등 그야말로 다양한 호러 소재가 빽빽하게 포진되어 있어 도저히 일관성 있는 전개를 기대할 수 없을 것 같지만... 결과는 시즌 1을 능가하는 역대 최고로 완성도 높은 드라마였다. 또한 시즌 1에 출연했던 배우들을 재기용하면서도 완전히 다른 역에 배치 한 시도는, 시청자에게 친숙함과 신선함을 동시에 제공한 좋은 시도였다는 평을 받았다. 전 시즌에서 호연을 보여 주었던 제시카 랭은 시즌 2에서 더욱 비중이 높은 역을 맡으며 사실상 주인공으로 등극했고,사라 폴슨, 에반 피터스, 프란시스 콘로이, 재커리 퀸토 등의 연기 역시 호평을 받았다. 덕분에 시청자의 반응을 보여주는 IMBD 평균 평점은 시즌 2가 최고로 높다. 특히나 시즌 2를 본 사람이라면 아직도 무슨 에피소드인지 기억할듯한 Name Game 에피소드의 경우 IMDB 평점 9.0를 기록하며 시즌 5 현재까지 유일하게 IMDB 평점 9점 대의 에피소드다. 다만 맥거핀 은 여전히 맥거핀이었다 국내에서도 인기가 많은 마룬5의 보컬 애덤 리바인이 시즌 초반 단역으로 출연했다. 드라마에선 동물 포함 총 44명이 사망했다.

    2.3. 시즌3 : American Horror Story: Coven

    파일:attachment/아메리칸 호러 스토리/image_2.jpg 작중 내용은 어린 마녀들이 모이는 학교를 바탕으로 진행되며 현대에 살아남은 마녀들에 대한 이야기이다. 미국의 마녀를 소재로 다루면서 뉴잉글랜드의 세일럼이 아닌 뉴올리언스를 배경으로 선택한것이 특징. 시즌 1, 2, 3에 전부 출연 중인 에반 피터스의 실제 여자친구였던 엠마 로버츠가 출연했다.

    시즌1에 바이올렛역으로 출연했던 타이사 파미가가 출현했으며 시즌1과 동일하게 에반 피터스의 연인이다. 자신의 능력을 최근에야 알게된 신참마녀역을 맡는다. 사실 제일 중요한 건 미저리의 캐시 베이츠가 출연한다는 사실이 아닐까 더 중요한건 하녀느님의 출연 2016년 4월 현재 방영된 총 5편의 시리즈 중에 평가와 시청률 모두에서 가장 좋은 성적을 올렸다. 특히 십대 소녀인 마녀 후보생들이 다니는 마녀학교를 다룸으로써 젊은 여성 시청자들을 많이 끌어올수 있었다. 단 미드는 시리즈가 완결된 후에 평가가 매겨지는게 아니라 초반 1~2화에 리뷰가 나오므로... 절대적으로 신뢰하진 말자. 슬슬 소재와 아이디어의 고갈이 보이기 시작한다는 평도 많았다. 특히 훌륭했던 시즌 2와 비교해서 흡인력 있는 내러티브나 생생한 캐릭터의 부재가 아쉽다는 평이 많다. 젊은 캐릭터들이 마녀들의 우두머리인 피오나(제시카 랭)와 부두 여왕인 마리 라보(안젤라 바셋)의 카리스마에 일방적으로 압도당해버렸다. 이에 따라 버릴 캐릭터가 하나도 없었던 시즌 2에 비해 시즌 3은 건질 캐릭터가 별로 없을 정도. 드라마 초반엔 대활약을 할 것 처럼 보였던 등장인물도 조연이나 단역에 그쳤고, 특히 에반 피터스의 캐릭터는 초반의 충격적인 전개가 중반부터 흐지부지되며 애당초 왜 집어넣은 것인지 알 수 없을 정도로 버려진 캐릭터다. 이렇게 시청자들의 마음을 잡는데는 성공했지만 반면에 이 시즌에서 새롭게 떠오른 논란은 인종차별 논란. 워낙 말이 많고, 사람들에 따라서 여러 예들을 들고 있지만 공통적으로 일단 마리 라보의 부두술을 너무 악마적이고 이단적으로 그리고 있으며, 부두교가 악마의 종교가 아닌데 부두교의 신을 완전히 악마와 거의 동일하다시피한 존재로 그리고 있으며, 과거의 잘못을 후회하는? 캐시 베이츠에게 똑같이 너무 잔인한 복수를 해버려서 대체 누굴 악당으로 그렸는지 모르겠다는 말도 있을 정도. 미국의 전설적인 밴드 플릿우드 맥과 해당 밴드의 멤버 스티비 닉스의 노래가 주요 테마와 에피소드 제목으로 사용되었고, 본인도 특별출연했다. 덕분에 마지막 화 주제곡 'Seven Wonders'는 아이튠스 락부분에 깜짝 진입하였다. 드라마에선 동물 포함 총 85명이 사망했다.

    2.4. 시즌4 : American Horror Story: Freak show

    2014년 10월 8일 방영을 시작하였다. 과거 서양에서 기형아, 유색인종 등이 묘기를 펼쳤던 '프릭쇼'를 배경으로 살인사건으로 인해 어머니를 잃은 샴쌍둥이가 프릭쇼에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다룬다. 동성애, 인종차별 등 사회적 문제를 다뤘던 전 시즌에 이어서 시즌4에서는 인권 문제를 다룰 것으로 보인다. 세상에서 가장 작은 여성으로 유명한 조티 암지, 세상에서 가장 큰 트렌스젠더 모델인 아마존 이브, 선천성 장애를 딛고 스스로의 삶을 개척, 행복한 가정을 꾸려 전미에 큰 감동을 선사했던 로즈메리 시긴스 등이 조연을 맡아 방송 전부터 큰 화제를 불러 모았다. 매 시즌 출연중인 사라 폴슨이 시즌 4에서 몸은 하나, 머리는 두개인 샴쌍둥이 '벳'과'닷'으로 나와 1인 2역으로 연기한다는 점 역시 주목할 만한 부분. 또한 시즌2에 나왔던 작가겸 배우인 나오미 그로스먼이 맡은 '페퍼'라는 캐릭터가 시즌4에 재등장하는데, 이는 각시즌 동일한 캐릭터를 재등장시키지 않는 아호스 특유의 법칙을 깨뜨린 최초의 캐릭터다. 이후 릴리 라베가 맡은 '메리 유니스 수녀'(!)도 같이 나온다. 캐릭터의 삶 또한 시즌2와 이어지는데.. 시즌 2를 이미 본 사람들이라면.. 사실 이 두명말고도 한명 더 있었는데 같은 역할에 배우만 달라서 그런지 눈치 못 챈 사람이 많은듯 미친 연기력으로 여우주연상을 독식한 제시카 랭의 마지막 출연 시즌이다. 배우 생활 은퇴 예정이라고 이제 이 드라마는 망할 것인가대신 레이디 가가가 합류했잖아 서커스가 배경이었지만 주인공들이 직접 묘기를(...) 펼칠 수는 없었기에 대신 노래를 부르는 장면이 자주 등장했다. 1950년대가 배경이지만 데이빗 보위("라이프 온 마스", 1971년 곡), 라나 델 레이(갓즈 앤 몬스터스, 2012년 곡), 너바나(컴 애스 유 아, 1991년 곡) 등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곡들이 사용됐다. 1화는 시리즈 사상 최고의 시청률인 600만명을 기록하며 순조롭게 시작됐지만 잦은 결방과 역대 최고의 잔인함 수위로 마지막회는 반토막인 300만명의 시청률을 기록했다.[스포일러] 어쨌든 시즌5는 이미 시즌4 방영 전부터 제작 확정이어서 연말에는 시즌5를 볼 수 있을 듯. 호불호가 갈린데다가 높은 수위로 인해 한국에서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를 방영해 주던 FOX에서는 시즌4를 건너뛰고 시즌5를 방영 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전문가들의 평가로는 아호스 전 시즌 중, 2016년 4월 기준 의외로 가장 높은 전문가 평점을 받았다. 사실 잔인성과 기괴함 이외에는 잘 뽑혀 나온 시즌이기도 하며, 자본주의에 대한 비판, 차별 및 완벽한 신체를 보유한 미친놈과 서커스의 대비를 통해서 정상/비정상 등의 개념에 대해서 등, 사실 다루기 조차 힘든 소재들을 가지고 사회 문제에 정면으로 소리를 높인 명작 드라마였다는 평가. 맷 보머가 특별출연했다. 남창 역으로(...) 닐 패트릭 해리스도 특별출연했는데 후반부 에피소드를 2개나 잡수어 드시는 바람에 오히려 악평이 컸다. 시리즈 초반에 나오는 '밉' 역할의 '벤 울프'가 현지시간 23일 교통사고로 사망하였다. 드라마에선 동물 포함 총 51명이 죽었다.

    2.5. 시즌5 : American Horror Story: Hotel

    2015년 2월에 새로운 주연으로 레이디 가가가 합류하는게 발표되었다. 제시카 랭의 큰 존재감을 채우기 위한 캐스팅인 듯. 또한 시즌5의 주제는 '호텔'이라는 소식도 같이 발표되었다. 전작에 이어 사라 폴슨, 에반 피터스, 데니스 오헤어, 케시 베이츠, 안젤라 바셋 등 이 메인 캐스트로 출연한다. 시즌2에서 색정녀 셸리 역을 맡았던 클로에 세비니와 시즌4에서 악마의 얼굴을 가진 에드워드 모드레이크 역의 웨스 벤틀리, 남창 앤디 역의 맷 보머, 싸이코패스 댄디로 출연했던 핀 위트록이 메인 캐스트로 출연한다. 특히 릴리 라베는 영화 몬스터로 잘알려진 여성살인마 에일린 워노스 역으로 출연할 예정이다. 시즌3 마녀편에 나온 Queenie도 똑같은 능력을 가진 채 출연한다 2015년 10월 7일에 첫 에피소드가 방영되었다. 방영 후 역대 아호스 시리즈 중 평은 최악을 달리고 있다. 흠좀무 그나마 골수팬들 덕분에 IMDB 평가는 참여자들도 많고 다른 케이블 TV쇼와 비교했을 때에는 그래도 상당히 높은 편이지만, 평점이 8.0을 넘지 못하며 평점 7점대로 시리즈 전체에서는 최 하위이고, 시청자 숫자 역시 시리즈 최저 시청률인 0.9%를 2번이나 기록하며 대차게 말아먹었다. 여기에 전문가 평점은 그야말로 엉망. 특히 시즌 4에서 69점을 기록했던 메타 크리틱 점수는 60점으로 내려앉았고, 로튼 토마토 점수는 무려 87점에서 58점으로 엄청나게 폭락했다. 레이디 가가의 출연으로 화려함은 보장되었고, 제시카 랭과 대비되어 우려됐던 레이디 가가의 연기력은 아호스로 골든 글로브 여우주연상을 거머쥐었을 정도로 훌륭하였고, 다른 베테랑 배우들의 연기력도 대체로 훌륭하였다. 총 121명이 죽었다.

    2.6. 시즌6 : American Horror Story: My Roanoke Nightmare

    티저가 발표되었다. https://youtu.be/5X3n9-cBPyc 티저로는 아직 내용을 추측할 수 없어서. 주제가 슬렌더맨이다, Texas Chain Saw Massacre다 등의 반응이 나오는 중. 부제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으나 American Horror Story: The Mist라는 일부 언론의 발표가 있었다고 한다. 그러나 발표된 공식 부제는 My Roanoke Nightmare이다. 최초 방영 예정일은 2016년 9월 14일. 전작에 이어 사라 폴슨, 에반 피터스, 데니스 오헤어, 케시 베이츠, 안젤라 바셋 등 이 메인 캐스트로 출연하며, 레이디 가가도 시즌 6에 충격적인 비주얼로 재출연. 맷 보머와 핀 위트록 역시 출연한다. 시즌 1과 3에서만 등장했던 타이사 파미가 또한 출연할 예정이라고 한다.새로운 출연자로는 쿠바 구딩 주니어. 9월 14일에 첫방송을 시작했다. 그리고 전작들과 다르게 모큐멘터리 형식으로 진행된다. 모티브는 로어노크 식민지 미스테리 사건이다. 로어노크 식민지 사건은 미국 동부 도시전설로 널리 퍼진 이야기로 16세기 미국 로어노크 식민지 사람들이 크로아톤(croaton)이라는 글자만 나무에 남긴채 통째로 사라진 사건이다. 시즌 6편은 미국 남부 도시전설로 널리 퍼진 고대 마녀, 힐빌리, 사라진 식민지 등등을 페이크 다큐처럼 연출한게 특징이다. 1화에서 5화까지는 실존 인물들의 인터뷰(물론 진짜 실존 인물들은 아니고 실존 인물을 연기하는 배우들이다)와 재현 배우들의 연기가 주내용이며 6화부터는 실존 인물들과 재현배우들이 배경이 되는 저택에서 생활하는 내용이다. 시리즈 최초로 오프닝 음악이 없어지고, 페이크 다큐식의 경고문이 나온다. 하지만 음악 자체는 앤딩에서 리믹스되어 사용된다. 드라마에서 총 100명이 사망했다.

     2.7. 시즌7 : American Horror Story: Cult

    티저가 공개되었다. 이번 시즌은 바로 전시즌과는 달리 주제(소제목)을 티저와 함께 공개했다. 첫 방영일은 9월 5일. 전작에 이어 사라 폴슨, 에반 피터스, 프란시스 콘로이, 아디나 포터가 메인 캐스트로 출연하며 새로운 출연자들로는 앨리슨 필, 빌리 로드, 레슬리 그로스먼, 빌리 아이크너, 콜튼 하인즈가 메인 캐스트로 출연한다. 2016년 여름 미국에서 유행했던 광대 괴담과 작년 미국 대통령 선거, 사이비 종교 등을 소재로 하였다. 트럼프의 당선으로 시작된 공포를 이용해 사람들을 선동하는 인물을 중심으로, 정치적 올바름, 급진주의자, 페미니즘, 각종 소수자 이슈등을 비틀어 긴장감을 조성하는 게 묘미.

      #미드 추천   hkmoon   5 months ago